최고의 고퀄리티 구찌 매장 제품. 10년 이상의 운영 노하우로 감동을 선물합니다.


시가총액 상위종목은 전반적으로 강세를 나타냈다.

전날보다 5.79포인트(0.27%) 오른 2174.09로 출발한 이날 지수는 장초반 2080선을 넘었지만 개인의 매도세가 확대되면서 강보합으로 끝맺었다.

출판매체복제(2.24%), 방송서비스(2.26%), 통신방송서비스(1.78%), 운송(1.27%), 소프트웨어(1.13%), 기타제조(0.77%), 디지털컨텐츠(0.45%) 등은 상승했다.

전기전자(-1.09%), 의료정밀(-1.04%), 의약품(-0.64%), 운송장비(-0.59%), 석유의복(-0.57%), 제조업(-0.56%) 등은 약세로 거래를 마쳤다.

한편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·달러 환율은 전장 대비 달러당 0.90원 내린 1122.4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.

2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4.42포인트(0.20%) 오른 2172.72에 거래를 마감했다.

펜디 스트랩유가 알렉산더가 남자레플리카가 30대 가방 추천가 한국전력(3.28%), 삼성물산(2.61%), NAVER(1.77%), 삼성생명(1.35%), SK(1.29%), 신한지주(1.26%), KB금융(1.21%), SK텔레콤(1.16%), POSCO(0.18%) 등이 상승했다.

개인은 홀로 1287억원 어치를 팔아치웠다.

현대차(-2.94%), 삼성전자(-1.55%), LG화학(-1.20%), 현대모비스(-0.98%), SK하이닉스(-0.41%) 등은 약세를 면치못했다.

업종별로는 건설업(2.88%), 전기가스업(2.68%), 운수창고 브레게가 (1.48%), 유통업(1.45%), 보험(1.17%), 금융업(1.14%), 서비스업(1.06%), 비금속광물(1.00%), 기계(0.94%) 등이 강세로 마감했다.

개인이 홀로 627억원 어치를 사들인 가운데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287억원, 291억원 순매도했다.

아시아투데이 이진석 기자 = 코스피지수가 외국인과 기관의 매수세에 2170선을 회복했다.

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477억원, 234억원을 순매도했다.

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.04포인트(-0.34%) 내린 605.53으로 하락 반전했다.

전날보다 1.79포인트(0.29%) 오른 609.36으로 출발한 이날 지수는 외국인·기관의 매도세가 확대되면서 우하향 곡선을 그려나갔다.

업종별로는 운송장비(-1.43%), 컴퓨터서비스(-1.15%), 섬유의류(-0.93%), 반도체(-0.89%), 화학(-0.79%), 음식료담배(-0.73%), 오락문화(-0.72%), 인터넷(-0.72%), 유통(-0.69%), 금속(-0.67%), IT부품(-0.62%), 일반전기전자(-0.58%) 등이 약세 마감했다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